(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9일 오전 백화원 영빈관에서 추가 회담을 하고 나서 9월 평양공동선언 합의서에 서명했습니다. 이어 송영무 국방장관과 노광철 북한 인민무력상은 ‘판문점선언(4·27 남북정상회담 합의) 이행을 위한 군사 분야 합의서’에 각각 서명하고 합의서를 교환했는데요. 이 과정에서 좌중의 시선을 강탈한 해프닝이 벌어져 딱딱했던 서명식 분위기가 유쾌하게 변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정적’인 센터 김세영이 이미 흥국생명의 가운데를 지켜주고 있기에, 이동공격에 장점이 있는 이주아를 영입해 ‘기동력’을 강화하고 싶었다는 게 박 감독의 서울출장샵 설명이다. 흥국생명은 이주아를 선발하면서 김세영, 김나희, 김채연과 함께 센터 송고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은행은 19일 금융정책결정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행 마이너스(-) 0.1%로 동결하기로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일본은행은 또 10년 만기 국채 금리(장기금리)도 계속 0% 수준을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일본은행은 일본 내 경기 상황에 대해 “완만하게 확대하고 있다”며 이전 견해를 유지했다.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이보배 기자 = 극단 단원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이윤택( 송고

안중근 의사 관련 사업도 남북이 함께 할 수 있는 사업 중 하나로 검토되고 있다. 여순(뤼순)감옥 일대 등 안 의사의 유해가 매장된 것으로 추정되는 지역을 남북이 함께 조사하고 황해남도 신천군 청계동의 김해출장샵 생가 복원 및 기념관 건립, 안 의사가 평안남도 진남포에 세운 삼흥학교와 교장을 맡았던 돈의학교의 원형 복원 등을 협의할 계획이다. 안 의사가 태어난 황해도 해주와 진남포의 삼흥·돈의학교, 의거지인 중국 하얼빈, 순국지인 뤼순 등 그의 행적지를 순례하고 안 의사가 주창한 동양평화론 관련 공동 학술회의를 여는 방안도 거론된다. 이밖에 남북이 함께 일제강제동원 실태를 조사하고 피해자 유골 송환을 지원하는 방안, 남북 역사학자들이 일제 강점기 국내외 범민족적 항일운동 등을 주제로 서울과 평양에서 동시에 학술회의를 여는 방안도 김해출장샵 추진할 계획이다. 위원회는 위원회 자체 사업 뿐 아니라 남북 대학생의 한반도 평화·역사 대장정과 남북 종교계의 공동 종교행사 등 민간이 주도하는 행사도 지원할 방침이다. 특히 한완상 기념사업추진위원회 위원장이 특별수행원으로 이번 방북단에 포함된 만큼 이와 관련해 북측과 진전된 논의가 이뤄졌을지 주목된다. 위원회는 12월 전체회의에서 ‘100주년 기념사업 종합계획’을 확정할 계획이라 적어도 부산출장샵 이 전에는 구체적인 윤곽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